search

포스코건설, 용인 수지 '보원아파트' 리모델링 진행

입력 2020-06-29 11:14:57

2020062902000023700067401.jpg

용인 수지 보원아파트 조감도. /포스코건설 제공


용인시 수지구 보원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시공사로 포스코건설이 선정됐다.

29일 포스코건설에 따르면 지난 27일 단국대 죽전캠퍼스에서 열린 보원아파트 조합 리모델링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포스코건설이 참석한 조합원 431명 중 428명(99.3%)의 찬성표를 받아 시공권을 얻었다.

수지 보원아파트는 지난 1994년에 준공, 26년차에 접어든 단지다.

포스코건설은 기존 지하 1층~지상 15층·5개 동·619가구로 구성된 해당 아파트를 수평 및 별동 증축을 통해 지하3층~지상22층·7개 동·711가구로 리모델링할 계획이다. 신축되는 92가구는 일반에 분양한다.

신분당선 역세권임에도 저평가된 단지의 가치를 높일 특화설계도 적용된다. 포스코에서 개발한 강판 '포스맥'으로 제작한 커튼월룩 특화설계를 일부 동 외벽에 반영하고 어린이집과 커뮤니티 상부에는 맘스카페와 옥상 정원을 배치할 계획이다. 더불어 지하 3층까지 주차공간을 확보해 가구당 1.3대의 주차장을 조성하고 지상 주차장은 조경으로 채워 공원화해 입주민에게 쾌적함과 편의성을 함께 제공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리모델링 사업은 재건축 허용 연한인 30년 대비 절반 수준이며 규제가 상대적으로 덜하다 보니 빠른 속도로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리모델링 사업 강자로서 다양한 기술력과 다수의 시공 경험으로 향후 리모델링 사업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혜경기자 hyegyung@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공유하기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