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자금조달계획서 부담느꼈나…'영흥공원푸르지오파크비엔' 잔여물량 192가구 나와

입력 2020-11-02 14:21:28

2020110202000000600003072.jpg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투시도. /대우건설 제공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1순위 청약 당첨자 중 200명 가까이가 계약을 포기하면서 예비 청약자들에게 기회가 넘어갔다.

부동산 거래 신고시 자금조달계획서를 반드시 제출해야 하는 부분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이 단지는 1순위 해당 지역 청약신청을 받은 결과 927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4천79건이 접수되며 평균 15.19대 1의 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마감된 바 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117㎡B로 99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3천655건이 접수되며 평균 경쟁률 36.92대 1을 기록하기도 했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3개 동, 총 1천50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돼 여의도공원(약 23만㎡)의 2배가 넘는 총 59만1천308㎡ 규모의 근린공원 안에 단지가 조성돼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2020110202000000600003071.jpg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당첨자 선정 공고 및 잔여세대 안내.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홈페이지 캡처


그러나 이 같은 청약 열기에도 대출 규제와 자금조달계획서 제출 의무 등 강화된 부동산 대책에 부담을 느낀 이들이 대거 당첨을 포기하는 상황이 발생하면서 190가구가 넘는 잔여 가구가 나왔다.

전용면적별로 77㎡ 23가구, 84㎡A 72가구, 84㎡B 18가구, 84㎡C 34가구, 84㎡D 18가구, 117㎡A 10가구, 117㎡B 17가구 등 총 192가구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은 오는 3일 홈페이지를 통해 예비입주자를 대상으로 추첨 참가 신청을 받는다. 주택형별 잔여 가구의 3배 수까지를 일반공급 예비입주자 순번으로 정한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관계자는 "계약금 20%가 부담스러운 부분과 자금조달계획서 제출하는 부분이 큰 부담으로 작용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현재 투기과열지구 내에서 3억원 이상 주택을 매수할 경우 부동산 거래신고를 할 때 자금조달계획서 제출을 의무화하고 있다. 이 계획서에는 자금 조달을 자기 돈으로 하는지, 차입금(임대보증금 등)으로 하는지 여부를 기재하도록 하고 있다. 수원시는 지난 6월 정부의 '6.17 부동산 대책'에 의해 신규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바 있다.

/이상훈기자 sh2018@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공유하기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