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분양가 1천12만원 비규제지역 '가평자이' 내일 1순위 청약 진행

입력 2021-02-01 13:33:52

2021020102000000500000411.jpg

가평자이 조감도. /GS건설 제공


GS건설이 비규제지역인 가평에 공급하는 '가평자이'가 1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수도권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세대주·세대원이라면 청약이 가능한 데다 당첨자 발표 후 6개월 뒤 전매도 가능해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이 예상된다.

1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가평자이 1순위 청약접수가 2일 진행된다.

가평 대곡2지구에 짓는 가평자이는 지하 3층~최고 29층·6개 동·505가구 규모이며, 전용면적은 59~199㎡로 폭넓게 구성된다.

면적별 공급물량은 △59㎡A 128가구 △59㎡B 46가구 △59㎡C 17가구 △76㎡ 94가구 △84㎡ 178가구 △124㎡ 32가구 △135㎡(펜트하우스) 8가구 △199㎡(펜트하우스) 2가구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12만원으로 책정됐다. 전용면적 별로는 △59㎡ 2억940만~2억5천520만 원 △76㎡ 2억7천480만~3억2천320만 원 △84㎡ 2억9천230만~3억5천480만 원 △124㎡ 4억5천130만~5억1천710만 원 △135㎡(펜트하우스) 8억2천70만~8억3천740만 원 △199㎡(펜트하우스) 12억1천630만 원 등이다.

청약 일정은 2일 1순위(해당·기타지역) 접수를 시작으로 3일 2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10일이며, 정당계약은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진행한다.

계약금은 분양가의 10%이며, 1차 계약금은 500만원 정액제다. 2차 계약금은 한 달 내 나머지 금액을 내면 된다.

GS건설은 중도금 60%에 대해 무이자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GS건설 관계자는 "가평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이 아파트로, 입주민들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단지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윤혜경기자 hyegyung@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공유하기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