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금호건설, 비규제지역 포천에 29층짜리 아파트 분양

입력 2021-03-23 13:08:55

2021032302000007000047591.jpg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주경 투시도. /금호건설 제공


수도권 비규제지역 분양 단지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포천에 최고 29층짜리 아파트가 분양을 앞두고 있어 관심이 쏠린다. 지역 내 최고층인 아파트가 들어서는 것이다.

23일 금호건설은 포천시 군내면 구읍리 655번지 일원에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을 내달 중 분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은 지하 2층~최고 29층·6개 동·57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은 실수요자가 선호하는 84㎡로만 구성된다.

해당 단지가 들어서는 포천시는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무주택자 기준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70%를 받을 수 있다. 다주택자도 주택담보대출이 가능하다.

교통은 우수한 편이다. 단지 인근에 2028년께 서울과 경기북부를 잇는 지하철 7호선 포천역이 개통할 예정이다. 또 세종포천고속도로 진입이 쉬워 서울까지 차량으로 20분대에 갈 수 있으며, 43번과 87번 국도를 이용해 인근 수도권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2021032302000007000047592.jpg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조감도. /금호건설 제공


교육환경도 좋다. 반경 1km 이내에 포천초, 포천고, 포천일고가 있고 경기도서관, 포천시립도서관이 가깝다.

직주근접 환경과 풍부한 생활 인프라도 갖췄다. 포천용정 일반산업단지가 도보 9분 거리에 있고, 포천천, 청성역사공원, 포천체육공원, 하나로마트, 포천반월아트홀, 종합운동장 등이 인근에 자리한다.

특히 포천시는 20년 이상 노후주택비율이 40.6%에 달할 정도로 노후도가 높은 데 비해 10년 미만 신규주택비율은 7.9%에 그친다. 신규 아파트 공급량이 적은 만큼 새 아파트에 대한 수요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분양 관계자는 "수도권의 얼마 남지 않은 비규제지역 내 새아파트"라며 "포천시 브래드 타운에 들어서는 데다 최고층 아파트로 지어져 포천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견본주택은 포천시 선단동 76-6번지에 들어서며, 입주는 2024년 1월 예정이다.

/윤혜경기자 hyegyung@biz-m.kr

비즈엠 포스트

비즈엠 유튜브

공유하기

^

TOP